구글 애드센스 와이드2


조만간 바른미래당을 탈당할 수도 있겠다. 정치

이번 지방선거를 통해 보수는 심판받았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등은 대표들이 사퇴하고 지금 비대위체제로 바뀌고 있다. 아직 보수 재건에는 시간이 많이 걸리겠지만, 지방선거가 끝난지 일주일이 다 되어가는 지금, 한가지 점점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것이 있다. 바로 바른미래당 탈당이다.
난 학창시절 노무현 교육정책의 피해를 봤고, 대학 진학 후엔 진보 운동권들의 흔한 계몽사상, 선민의식 등에 반감을 갖고 나서 계속 건전한 보수를 늘 응원했고, 지금도 응원 중이다. 그래서 박근혜-최순실 게이트가 터지고 바른정당이 창당될 때 바로 바른정당에 입당을 하고, 바른정당이 원내교섭단체 지위를 상실했을 때도 당비를 오히려 더 올려서 납부하여 작지만 조금이나마 힘이 되도록 응원했다. 지금 바른미래당도 자유한국당의 부패한 보수를 밀어내고 합리적이고 건전한 보수세력이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남아있다.
하지만 지금 바른미래당의 원내대표였다가 비대위원장이 된 김동철 의원. 얼마전에는 개혁보수가 아닌 중도개혁이라고 하더니 오늘은 민주평화당에 기웃거리고 있다. 사실 국민의당 시절에도 안철수는 얼굴마담 혹은 바지사장 느낌이고, 당은 호남의 동교동계가 중도라고 그럴듯하게 포장하고 있던 세력이었다. 대부분 민주평화당에 가긴 했지만, 박주선, 김동철 등은 그쪽으로 갔어야 할 사람들이 맞는 것 같은데...



나무위키에 나와 있는 현재 바른미래당의 계파 분류이다. 친안 및 소장파는 모르겠다. 하지만 저기에 범친안으로 분류되어 있는 인사들은 이제 다른 길을 가주었으면 좋겠다. 8월 전당대회까지는 스스로 나가진 않겠지만... 지방선거 후 보이고 있는 행보를 보면 답답하다. 다른 당원들은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 지 모르겠다. 그건 8월 전당대회 때 나타날테니 기다려봐야겠다. 그 때, 만약 저들이 당권을 잡아서, 개혁보수의 입지가 좁아진다면, 나는 탈당을 하게 될 것이다. 아마 기존의 바른정당을 지지했던 사람들이라면, 나와 비슷한 생각을 하고 있을 것 같다. 아직까지 당원으로 남아있다면... 벌써 탈당하고 떠난 사람들도 있으니...ㅠㅠ
하루 빨리 보수를 개혁해서 문재인 정권을 견제할 수 있는 합리적인 세력이 나타나길 기대한다.




덧글

  • 도연초 2018/06/19 00:09 # 답글

    하루빨리 젊은피가 수혈되어야 고인물인 친박계나 김무성, 김성태, 홍준표 등 X맨들을 쳐내지 않는한 보수의 미래는 불투명하다고 볼수밖에는 없죠... 하지만 현실적으로 현재 청년층 여론이 보수에 호의적일지는 회의적입니다만...

    그렇다고 일베충을 불러들이는건 암 치료하겠다고 청산가리를 처방하는 꼴이 될테니 이건 결사 반대입니다. 페미니즘이 메갈리아로 완전히 망한집이 되었듯이 그걸 되풀이할 수는 없지요.
  • acio2 2018/06/19 03:08 # 답글

    새로운 보수정당 창당 가능성은 얼마로 보시는지요?
  • 옹잉잉 2018/06/19 16:15 #

    자유한국당 내의 친박 등의 부패세력과 결별한 건전한 보수 대통합을 기대하고 있는데, 그들이 쉽게 기득권을 포기할지 모르겠네요
    완전히 새로운 보수정당이 생겨도 기존 바른미래당의 의원들이나 자유한국당의 의원들이 합류하여 원내교섭단체가 되지 않는 한 성공하기 힘듭니다. 결국은 새로운 보수정당은 바른정당계열 의원+자유한국당 내의 건전한 보수가 만나서 생길 때야 성공가능성이 크다고 보네요. 아마 당장은 힘들고 총선 다가오면 그런 방향으로 가고 친박 등 부패세력은 자기들끼리 자유한국당에 남든 나가서 창당하든 해보겠지요.
  • acio2 2018/06/20 19:03 #

    그럼 그냥 바른정당 2.0 아닙니까?
  • 옹잉잉 2018/06/20 23:50 #

    과거를 봤을 때는 그렇게 갈 것 같습니다.
    대신 첫 바른정당 때보다 개혁적인 새로운 사람들 영입들이 많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 나인테일 2018/06/19 03:47 # 답글

    ㄴㄴ 페미니즘은 망하지 않았습니다. 통일운동 노동운동 이거 젊은 세대에게 별로 매력적인 주제가 아니에요. 그럼 결국 이후의 진보운동 헤게모니는 정체성 정치 말고는 답이 없죠. 한 쪽이 시작하면 다른 쪽도 갈데까지 가는거고 그럼 중앙 정계에서 메갈과 (.....)가 멱살 잡고 싸우는걸 볼 수 있겠죠.
댓글 입력 영역


구글 애드센스 반응형